메뉴

농업경제신문

검색

지역소식

충남도 공유농업 활성화를 위한 제도적 기반 마련

2021-12-02 11:35:03

김명숙 의원 대표 발의 ‘충남도 공유농업활성화 및 지원에 관한 조례안’ 상임위 통과
center
김명숙 의원(청양, 더불어민주당)/사진=충남도의회 제공
[농업경제신문 강재규 기자] 도시와 농촌의 공동체 관계 회복과 상호 신뢰를 통해 농업·농촌의 공익적 가치를 높이고 지속 가능한 농업농촌 공동체 유지를 위한 근거가 될 조례안이 2일 소관 상임위 심사를 마치고 본회의 의결을 앞두고 있다.

‘충청남도 공유농업 활성화 및 지원에 관한 조례’가 그것이다.
충남도의회 김명숙 의원(청양·더불어민주당)이 대표 발의한 이번 조례는 도시민이 자신의 농지가 없어도 농촌에서 농사일을 경험해 볼 수 있는 ‘공유농업’ 제도를 뒷받침하기 위해 발의됐다.

조례는 지역농협, 사회적기업, 농업회의소, 사회적협동조합을 공유농업플랫폼 운영자로 지정, 도시와 농촌을 잇는 가교 역할을 할 수 있도록 했다.

김 의원은 “생산자가 농장을 소비자와 공유해 농산물 생산에 참여할 수 있어 생산자와 소비자간 공동체 관계를 회복하고 상호 신뢰할 수 있는 연결고리를 만들어 도농상생과 지속가능한 농업농촌이 유지될 수 있도록 하는 데 목적을 두고 있다”고 밝혔다.
조례안의 내용은 ▲농업의 공익적 가치 확보 ▲공유농업플랫폼 운영자 지정 ▲공유농업 네트워크 구축 ▲공유농업 연구개발 및 기술보급 ▲교육·홍보 등 종합적인 지원대책 마련이 주요 골자다.

이번 조례안은 제333회 충남도의회 정례회 제4차 본회의에서 최종 의결을 기다리고 있다.

강재규 기자 kangjg34@thekpm.com

오늘의 주요기사

스마트팜

상단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