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농업경제신문

검색

유통·식품

한국도 오미크론 뚫렸다... CU 배달 서비스 이용 2.5배↑

2021-12-02 09:28:39

주요 인기 상품 스낵류·라면·탄산음료·커피·즉석식
center
[농업경제신문 정지은 기자] 이틀 연속으로 국내 코로나 확진자가 5000명을 넘어서고 국내에도 오미크론 확진자가 발생한 가운데 편의점 배달 서비스의 이용률이 크게 뛰고 있다.

CU가 배달 서비스의 이용 실적을 분석한 결과 단계적 일상회복이 시작된 11월에 확진자가 큰 폭으로 늘어나자 배달 이용 건수도 전년 대비 197.7% 급증했다.
올해 월 평균 신장률이 90% 수준인 것과 비교하면 눈에 띄는 상승세다. 특히 오미크론 변이 발생이 알려진 11월 마지막 주는 무려 2.5배까지 치솟았다.

중앙방역대책본부에 따르면, 최근 신규 확진자 수가 5000명을 넘어서고 위중증 환자 역시 700여 명으로 역대 최다를 기록하는 등 코로나 위험도가 갈수록 높아지고 있는 추세다.

정부에서도 일상화 단계의 추가 완화를 유보한 가운데, 사람들이 다시 외부 활동을 자제함에 따라 편의점 배달 쇼핑을 이용하는 사람들이 늘어나고 있는 것이다.
실제, CU의 배달 서비스가 가장 몰리는 시간은 점심(11~1시), 저녁(17~19시)으로 각각 25.4%, 30.8%로 전체 배달 중 절반 이상을 차지했다.

주요 인기 상품은 스낵류가 14.2%로 가장 많은 매출 비중을 차지했으며 라면 10.8%, 탄산음료 9.7%, 커피 8.4%, 즉석식(떡볶이 등) 8.1% 순으로 매출이 높았다. 이 외에도 우유, 도시락, 튀김류(조각치킨 등), 생수, 디저트 등도 많이 찾았다.

CU는 당분간 배달 서비스 수요가 꾸준히 이어질 것으로 보고 12월 한 달간 총 7개 모든 배달 채널에서 대대적인 할인 행사를 펼친다.
요기요, 위메프오, 페이코 오더에서 2만원 이상 구매 시 3천원 할인을 적용하고 네이버 스마트 주문, 카카오 주문하기, 배달특급, 오윈 차량 픽업에서는 1만원 이상 구매 시 3천원 할인 혜택을 제공한다.

이달부터는 편의점 겨울 간식으로 큰 인기를 끌고 있는 군고구마도 두유, 사이다와 함께 묶어 배달 서비스로 처음 판매한다. 기본 수량은 군고구마 2개와 음료 1개로 군고구마는 개당 200원의 특별 할인이 적용된다.

조성해 BGF리테일 e-커머스팀장은 "고객들의 알뜰하고 건강한 쇼핑을 위해 할인 프로모션을 확대하고 상품 라인업을 강화하는 등 배달 서비스 품질을 높이는 데 주력하고 있다"고 말했다.

정지은 기자 thekpm7@daum.net

오늘의 주요기사

스마트팜

상단으로 이동